딥엘, AI 번역 구독 서비스 개시

무제한 번역 및 확장된 문서 번역 제공
비즈니스 사용자의 언어 장벽 낮추면서 워크플로 개선

 

[더테크=조명의 기자] 딥엘이 유료 구독 서비스 ‘딥엘 프로’를 한국 시장에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딥엘 프로는 고성능 AI 기술을 기반으로 문맥에 맞는 자연스러운 번역을 제공하며 30개 언어를 지원한다. 1월 한국어 버전을 선보였던 딥엘 번역기에 맞춤기능, 데이터 보안 기능 등을 추가했다는 것이 딥엘의 설명이다.

 

딥엘 프로는 무제한 번역 및 확장된 문서 번역 옵션을 제공한다. 무료 버전은 번역할 수 있는 글자 수에 제한이 있었다. 또한 PDF, 워드, 파워포인트, HTML 등 원본 파일의 형식을 유지하면서 대용량 문서 파일 번역을 할 수 있다.

 

딥엘 프로는 스타터, 어드밴스드, 얼티밋 등 3가지 플랜이 제공된다. 비즈니스 및 팀 구독의 경우 여러 명이 사용할 수 있으며, 모든 사용자는 매월 대용량 파일(얼티밋 기준 최대 20MB)과 추가 문서 번역(얼티밋 기준 월 최대 100건)을 제공받을 수 있다. 

 

딥엘에 따르면 모든 텍스트가 번역 후 삭제되고 딥엘의 AI 모델 학습에도 활용되지 않는 등 데이터 보안을 준수한다. 사용자는 딥엘 API 권한을 통해 내부 툴에 원활하게 통합하고, 회사 웹사이트를 효율적으로 번역할 수 있다. 어드벤스드 및 얼티밋을 사용하는 35인 이상의 팀에게는 SSO(싱글 사인 온) 인증 옵션도 제공된다.

 

야렉 쿠틸로브스키 딥엘 창업자 겸 CEO는 “딥엘 프로의 한국 시장 진출은 현지 고객에게 최상의 커뮤니케이션 툴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 한국 기업의 커뮤니케이션 강화 및 새로운 시장 및 고객에 다가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