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닉, 광주시와 AI 생태계 조성 사업 협력

AI 실증사업 전개를 위한 지사 설립과 인재 육성·일자리 창출
광주광역시와 함께 AI 산업 융합 생태계 구축 목표로 협력

 

[더테크=조재호 기자] 인공지능 플랫폼 전문기업 인피닉이 광주광역시와 인공지능(AI) 산업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회사는 실증사업을 통해 AI 통합 솔루션과 서비스 상용화를 진행할 계획이다.

 

인피닉은 광주광역시와 ‘광주 인공지능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투자협약서 체결은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2023 광주광역시 투자환경설명회에서 박준형 인피닉 대표와 김광진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됐다.

 

인피닉 관계자는 더테크에 “이번 협약을 통해 인피닉은 AI통합 모니터링 솔루션 하이디-AI (HEIDI-AI) 등 자사 솔루션과 서비스 상용화를 앞당길 것”이라며 “광주광역시와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해 AI 산업 융합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으로 인피닉은 광주지역 인공지능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AI통합 모니터링 솔루션과 AI 플랫폼 실증사업을 진행한다. 광주지역을 기반으로 제조, 국방·항공, 자율주행, 공공서비스 등 각 산업에 특화해 전개할 예정이다. 인피닉은 해외 파트너사들과 실증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광주광역시는 실증사업에 관한 행정 서비스와 지역 내 인프라를 적극 지원한다. 인피닉은 2024년 국내에 처음으로 지사를 설립할 계획이다. 인피닉 광주 지사는 지역인력을 우선 채용해 일자리 확대와 인공지능 인재 육성에 협력한다.

 

한편, 인피닉은 AI, 프레임워크, 도메인 기술을 융합한 플랫폼과 솔루션 전문기업이다. 주요 서비스로는 AI 개발 플랫폼인 AI-STUDIO와 개인정보 비식별화 서비스 HEIDI-AI 등의 서비스가 자율주행, 보안 등이 있다. 최근 국방 AI 분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