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데이터센터 현대화 컨퍼런스 개최

데이터센터 산업 변화에 따른 데이터‧인프라 혁신 전략 공유
전체 솔루션 부스 및 상담 공간 운영

 

[더테크=조명의 기자]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오는 19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데이터센터 현대화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데이터센터의 변화 및 대응에 대한 디지털 전환(DX) 전략과 솔루션을 소개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부산‧경남 지역 IT 업계 담당자 대상으로 10여년째 컨퍼런스를 진행하며 인프라 혁신 전략을 제시해왔다. 지난해 이어 오프라인으로 펼쳐지는 이번 행사에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고객‧파트너사에게 비즈니스 경쟁력 향상을 위한 데이터‧인프라 혁신 전략과 솔루션을 소개한다.

 

참가자들은 생성형 AI, 클라우드 전환, 재해복구 등 다양한 이슈가 가져온 데이터센터 산업 변화와 그에 따른 대응 전략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각 분야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서 최신 IT 트렌드 및 차세대 솔루션, 다양한 프로젝트 노하우를 공유한다. 참가자들이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전체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체험하고 IT 기술 혁신과 데이터센터 현대화를 위한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도록 부스와 상담 공간도 운영한다.

 

주요 발표 내용은 △미래 AI 환경을 위한 데이터 레이크하우스 전략 △생성형AI의 등장과 기업 IT 전략 변화 △SDDC 서비스 가용성 확보 전략 △재해와 사이버위협을 대비한 더 안전하고 빠른 데이터 복구 방안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를 위한 HIS STaaS 소개 등이다. 세정그룹 통합 인프라 및 RTK(Real Time Kinematic) 구축 성공 사례도 공유된다.

 

양정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대표이사는 “고객이 비즈니스를 주도하고 디지털 경제 시대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차세대 데이터센터 전략은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다양한 기술 이슈가 가져온 데이터센터 산업의 변화와 대응 전략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58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