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시스-대한기계학회, 산업계 디지털 전환 전략 공유

‘디지털 전환으로의 여정’ 주제 2023년 춘계 세미나 개최
산업체 담당자들에게 디지털 전환 위한 통찰력 제공

 

[더테크=조명의 기자] 앤시스코리아가 대한기계학회 가상제품개발연구회와 함께 오는 23일 서울 포스코타워-역삼에서 ‘디지털 전환으로의 여정(Journey to the Digital Transformation (from DE to DX)’을 주제로 2023 춘계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기업의 제품개발 및 생산기술 관점에서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위해, 시뮬레이션 기술을 활용해 제품 기획과 개발 및 출시의 전 단계에서 성능과 안전성 등을 정확하게 평가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론을 직접 검토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또한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 최신 국내외 업계 동향과 성공 사례, 기술 트렌드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김성협 삼성전자 DS부문 CTO 설비기술연구소 시뮬레이션랩장은 ‘반도체 제조에서의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전략’을 주제로 디지털 트윈 목표에 맞춘 정밀하게 작성한 시나리오의 완성도, 풍부한 가상 FAB 데이터베이스, 운영 효율 및 실시간성(Real-time) 확보 방안을 발표한다. 

 

류승협 HD한국조선해양 디지털융합센터장 상무는 ‘자율운항선박을 위한 디지털트윈 전략’을 주제로 자사의 선박 가상 시운전 기술을 소개하면서, 가상 물리 모델의 온라인화와 선박 데이터 연결을 통해 선원 훈련 및 선박 운영까지 확장하는 디지털트윈 생태계를 제시한다.  

 

임석용 앤시스코리아 사업개발팀 이사는 ‘버추얼 트윈 기반 디지털 혁신 전략’을 주제로 한 발표를 통해, 최근 충돌 테스트처럼 각종 동작과 물성 변화까지 현실처럼 구현할 수 있는 ‘버추얼 트윈(Virtual Twin)’이 반도체, 로봇, 자동차, 철도, 자율주행, 의료, 조선, 항공, 국방 및 우주까지 적용범위가 크게 확대됨에 따라 각 산업분야의 다양한 활용사례 제시를 통해 버추얼트윈의 도입 및 활용 상황, 실제 효과 등을 소개한다.  

 

대한기계학회 가상제품개발연구회 관계자는 “많은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나, 여전히 시뮬레이션 기술 위주의 DE(디지털엔지니어링) 기반 개발 체계 구축에도 많은 어려움을 느끼고 있다”면서 “이번 세미나에서는 이러한 부분에 대한 방향 제시와 아이디어를 함께 고민하고 얻고자, 앤시스와 함께 다양한 환경에 맞춘 개발 방법론에 대한 사례를 소개하고 패널토론을 진행해 참석자들에게 차별화된 통찰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석환 앤시스코리아 대표는 “이번 세미나에서 산업체에서 시뮬레이션 기술을 접목해 전체 개발 효율을 높일 뿐만 아니라 제품 개발 프로세스를 진화시킬 수 있는 방법론과 기술을 소개할 예정”이라며 “산업체의 성공적인 디지털 전환을 위한 최신 시뮬레이션 기술 현황과 실제적인 활용 사례들을 소개하여 참가자들의 이해를 돕고, 직접 시뮬레이션 기술을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6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