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스테이지-롯데쇼핑, 유통 특화 생성형 AI 서비스 개발 협력

생성형 AI 상호업무협약 양해각서체결
차별화된 초개인화 트렌드 선도

 

[더테크=조명의 기자] 업스테이지가 롯데쇼핑과 유통 특화 생성형 AI 서비스 개발을 위해 힘을 모은다.

 

업스테이지는 12일 롯데쇼핑과 ‘생성형 AI 상호업무협약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생성형 AI를 활용한 다양한 신규 서비스를 개발하고, 유통업계 특화 AI 개발을 위해 협력을 강화한다. 롯데쇼핑은 내부 인프라를 활용해 사업모델 개발 및 운영을 지원하고, 업스테이지는 생성형 AI 관련 기술 자문 및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롯데쇼핑은 업스테이지 ‘1T 클럽’에 참여해 고품질 한국어 거대언어모델(LLM) 구축을 통한 국내 LLM 독립 생태계 조성에 협력한다.

 

이에 앞서 두 회사는 롯데온에 지난 6월 2년 간의 협업을 통해 개발한 개인화된 AI 상품 추천 서비스를 도입, 고객의 세분화된 관심사와 취향 맞춤의 ‘초개인화’ AI 추천 기술을 적용 중이다. 추천 AI 도입 후 롯데온의 구매 전환율은 1월에 실시한 테스트에 비해 30% 증가하는 효과를 거뒀다.

 

앞으로 업스테이지는 유통을 넘어 다양한 산업군에 적용 가능한 프라이빗 LLM을 통해 AI 혁신을 선도할 계획이다. 

 

김성훈 업스테이지 대표는 “롯데쇼핑과 유통 도메인 특화 생성형 AI 도입을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며 “업스테이지는 세계 최고 프라이빗 LLM 기술력을 바탕으로 유통 등 다양한 산업군의 디지털 경쟁력 강화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