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시맨틱스, 의료 마이데이터 시대 이끌 인재 영입 나서

서비스사업 부문 대규모 채용 실시
서비스 기획 및 운영, 데이터 분석, 개발 등 6개 직군 12개 직무 대상

 

[더테크=조명의 기자] 라이프시맨틱스가 의료 마이데이터 시대를 함께 이끌어나갈 인재 모집에 나섰다.

 

라이프시맨틱스는 오는 9월까지 서비스 사업 부문을 대상으로 대규모 경력 채용을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모집분야는 △서비스 기획 및 운영 △UI/UX 디자인 △데이터 분석 △디지털 마케팅 △QA △개발 등 총 6개 직군 12개 직무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지원방법은 채용 포털 사이트 잡코리아와 자소설닷컴을 통해 온라인 접수받으며, 포트폴리오, 이력서 등을 구성해 제출하면 된다. 선발 과정은 서류 전형을 거쳐 실무진 면접과 임원면접, 최종 합격 순으로 이뤄진다. 상황에 따라 절차를 생략해 지원자 맞춤 프로세스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채용은 정부의 정책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실시됐다. 지난 3월 보건복지부는 바이오헬스 신산업 규제혁신 방안 7대 핵심분야를 발표해 의료 마이데이터 활성화 등 국민 건강 향상을 위한 디지털 헬스케어 신시장 창출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이에 라이프시맨틱스는 고객 편의성과 만족도를 높인 B2C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핵심 인재를 영입, 개인건강기록(PHR) 플랫폼 ‘라이프레코드’를 기반으로 한 디지털 헬스 통합 서비스 기업으로 발돋움해 나갈 계획이다.

 

최은규 라이프시맨틱스 서비스사업부 이사는 “라이프시맨틱스는 국내 디지털 헬스 산업 활성화를 위한 규제 개선에 앞장서고 있다”며 “의료 마이데이터 시행을 앞두고 정부 정책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고 디지털 헬스 산업의 혁신을 이끌어 갈 도전적이고 책임감 있는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3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